• 최종편집 2024-04-17(수)
 
화성시청
화성시가 ‘민선 8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을 공시하고 오는 2026년까지 4년간 일자리 12만 개를 확보하겠다고 선언했다.

시는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한 ‘화성시 일자리창출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을 통해 지역 노동시장을 분석하고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16일 고용노동부 지역고용정보 네트워크를 통해 공시한 종합계획에 따르면 민선 8기 화성시는 ‘내 삶을 바꾸는 희망 일자리 화성’을 비전으로 2023년부터 2026년까지 4년간 15세~64세 고용률 71% 달성, 일자리 12만 개를 확보할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기업성장-일자리 창출을 위한 민간주도 일자리 ▲미래 산업 변화 대응을 위한 혁신 일자리 ▲지역 자원을 활용한 균형발전 일자리 ▲일자리가 복지가 되는 포용적 복지 일자리 ▲일자리 주체 간 협력을 통한 상생협력 등 일자리 5대 핵심전략을 선정했다.

또한 이를 위해 대표 사업으로 화성시 테크노 폴 조성, 창업보육지원센터 개설 및 창업비 지원, 청년취업끝까지지원센터 설치, 경력단절 여성 직업교육, 건강한 어르신 일자리 공급 확대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백영미 경제정책과장은 “화성시는 동부권과 서부권이 서로 다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그에 맞는 양질의 일자리 확보가 중요”하다며, “전국의 인재가 모이고 양질의 일자리가 넘치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421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화성시, 민선8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 공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