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2(금)
 

안양시는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26일부터 이틀간 ‘안양학’교양강좌에서 ‘청년과 함께하는 안양’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안양시에 따르면 최 시장은 26일 안양대학교에서 강연한데 이어, 27일 연성대를 방문해 대학생들에게 강연을 펼쳤다.

안양학은 안양의 어제와 오늘을 토대로 미래를 조명하는 지역학으로 대림대와 성결대, 안양대, 연성대 4곳에서 2학기 교양선택 강좌로 운영한다.

총 15주간 진행하며 대학별 지도교수 외에도 최대호 시장을 비롯해 지역 역사전문가, 일자리전문가, 기업인이 생생한 안양의 이야기를 전한다.

특강에서 최 시장은 안양의 대표 콘텐츠인 스마트도시안양,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 등을 소개했다.

최 시장은 이 자리에서 “청년들의 창의적인 생각이 미래 안양의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 수 있다”며 청년의 역할과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최 시장은 “안양학으로 안양을 이해하고 자긍심을 가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안양에서 당당히 꿈을 펼치고 도전하라”고 말했다.

한편, 안양학은 지난 2019년 안양시 정책공모전에서 채택된 ‘안양사람이 대학생에게 전하는 안양이야기, 안양학개론’을 계기로 운영을 시작했다. 2020년 안양대학교에서 개설된 이래 대학생들의 높은 호응으로 현재 관내 4개 대학으로 확대됐다.

최 시장은 오는 10월 19일 성결대학교, 11월 8일 대림대학교에서 강연을 이어갈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03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학’ 특별 강사로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