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7(화)
 

213233.jpg

18일 오후 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사진>과 인터뷰를 가졌다. 다음은 일문일답이다.

 

- 최초 특례시 의장으로 선출됐다. 특례시민들의 기대감이 크다. 수원특례시의회는 어떤 방향으로 설계해 나갈 것인가.

" ‘수원특례시 출범 원년의 해‘를 맞아 제12대 수원특례시의회 전반기 의장의 역할과 책임이 더욱 무겁게 느껴진다. 실질적 권한 확보를 통해 진정한 특례시의회로서 도약할 때이다.


또한, 우리는 극심한 경제 침체로 인해 ’민생 안정과 지역 경제 활성화‘라는 큰 과제를 안고 있다. 코로나19 펜데믹으로 2년 반 동안 아픔을 이겨내야 했던 시민 여러분께 이제는 ’풍요롭고 넉넉한 생활‘로 보답해야 한다.

 

여당·야당, 집행부·의회라는 틀에서 벗어나 적절한 견제와 협치의 균형을 통해 오로지 ’시민의 행복‘을 위한 의정활동을 펼쳐가겠다.

 

- 수원특례시의회 의정구호와 추진 의정활동 방침을 전체적으로 말하자면.

"제12대 의회는 시민에게 사랑받는 의회‘, ’시민의 눈높이에서 일하는 의회‘, ’민에게 힘이 되는 의회‘, 그리고, ’본연의 역할을 다하는 의회로 힘차게 도약하겠다.

 

첫째, 시민에게 사랑받는 의회이다.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우리 시민여러분은 좌절하지 않고 꿋꿋하게 버텨냈다. 수원특례시민을 위해 코로나 위기를 온전히 극복하고 민생 안정과 경제 활성화, 사회안전망 확충,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 등 꿈과 희망을 주고 비전을 제시하는 의회가 되겠다.

 

, 시민의 눈높이에서 일하는 의회이다. 생활 현장에서 시민과 함께 호흡하며, 시민의 작은 목소리, 소수의 목소리 하나 하나 소중하게 여기며,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의정활동으로 시민과 함께 지역 현안을 해결해 나가는 의회가 되겠다.

 

셋째, 시민에게 힘이 되는 의회이다. 올해 1월은 수원특례시가 출범해 지방자치의 새로운 시대가 열렸다. 특례시 지위는 부여됐지만, 실질적인 권한은 아직 미약하다.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이루기 위해 집행부와힘과 지혜를으겠다. 아울러, 특례시에 걸맞는 특례시의회의 조직, 인력, 기능 등 의정 권한확보를 통해 시민의 대표기관으로서 전문성을 갖춘 의회로 거듭나겠다.

 

마지막으로 본연의 역할을 다하는 의회이다. 시민의 다양한 과제와 기대를 충족시키고 시민 중심의 의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집행부에 대한 균형 있는 견제와 감시 역할이 그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시민들의 깨어있는 눈과 귀가 되어 꼼꼼하게 살펴 엄격히 감시하고, 때로는 집행부와 상호협력하면서 시민의뜻에 부응하는 시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는 의회가 되겠다."

 

 

- 시의회의 여당 의장으로서 야당의 이재준 시장과의 상생의 의정활동의 핵심요소는.

"의회와 집행부의 기본적인 관계는 원칙에 따른 견제와 감시, 그리고, 협치라고 본다. 의회와 집행부는 시민을 위해 서로의 의견을 충분히 경청하고, 수렴하고, 보완해 나가면서 최선의 정책을 만들어내는 게 중요하다.


이를 위해서는 의원들이 책임 있는 의정활동을 할 수 있는 환경도 필요하다. 의원들은 주민들과 끊임없이 소통한다. 작지만 신속히 해결해야 하는 지역현안들이 있다. 전에는 의원들이 처리할 수 있는 예산 몫이 있었는데 언젠가 그게 없어졌다. 집행부는 의원들이 지역주민과의 약속을 지키고 책임 있는 의정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제도화해줘야 한다.

 

그게 협치이고, 여·야를 떠나 시민들이 바라보는 의회와 집행부의 바람직한 관계가 아닐까 생각한다."

 

- 의장으로서 우선적으로 시급히 해결해야 할 수원특례시의 현안은 무엇인지.

"수원시 군 공항 이전, 영통 페기물 소각장 이전, 특례시 실질적인 권한 확보 등 풀어가야 할 굵직한 현안이 있다. 

 

수원시의 ’군공항 이전‘은 오랜 기간 시민과의 약속사업이나, 그동안 수원시가 주도적으로 추진하다 보니 실질적으로 진전된 것은 없다. 다행스러운 것은 윤석열 대통령이 당선인 시절 수원을 찾아 이전 장소에 대해 중앙정부에서 대폭 지원하겠다고 했고, 경기도와 국방부도 적극적으로 바뀌고 있어 군 공항 이전과 함께 경기국제공항 추진에 보다 힘이 실렸다.


군 공항 이전사업이 보다 속도를 내고, 국토교통부 공항개발종합계획에 포함된 국제공항 추진이 구체화 될 수 있도록 집행부와 힘을 모아 추진해 나가겠다."

 

- 임기 내 꼭 해결해야 할 의정의 핵심 과제가 있다면 무엇이며 어떻게 해결하고 하고자 하는지.

"올해 1월 개정된 지방자치법이 시행되면서 특례시라는 커다란 변화를 이끌어냈지만 시민들이 체감하는 실질적인 권한 확보에는 아직은 제자리 걸음이라는 평이다. 


수원특례시의 궁극적인 목표는 도시 규모와 행정능력에 걸맞은 권한을 확보해 주민의 삶을 더 풍요롭게 하는 것이다. 그렇기에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이루기 위해 집행부와 함께 힘을 모아 나가겠다.


또 지방자치법이 시행되면서 지방의회도 인사권 독립, 정책지원관 도입 등 변화가 있지만 조직‧예산은 집행부가 가지고 있어 반쪽짜리 독립에 그치고 있다. 장기적으로 독자적인 조직·예산편성권 등 보다 적극적인 지방의회로의 권한 이양이 필요하다고 본다.


다만, 계속 늘어나는 집행부의 조직과 사무에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해 우선 의회 조직 확대가 시급하다. 하반기에 집행부 조직이 늘어난다고 하는데 의회의 조직은 그대로다. 기울어진 운동장이다. 특례시에 걸맞은 특례시의회의 지위가 필요하고, 의회와 집행부가 협치해 나가는 데 선제조건이라고 생각하기에 우선적으로 의회 조직을 확대하기 위해 집행부와 긴밀히 소통하겠다. "

 

- 마지막으로 수원특례시민들에게 한마디 한다면.

"앞서 말한 바와 같이 제12대 수원특례시의회는 ’시민에게 사랑받는, 시민의 눈높이에서 일하는, 시민에게 힘이 되는, 그리고, 본연의 역할을 다하는 의회‘로 시민 여러분께 더 가까이 다가가고자 한다.


시민들도 의원들이 시민을 믿고 일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참여와 지속적인 성원을 부탁드린다. 늘 지켜봐 주시고, 시민 여러분의 곁에는 따뜻한 수원특례시의회가 있음을 알아주시기 바란다."

-수원특례시기자단 공동취재-


 

태그

전체댓글 0

  • 735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터뷰]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