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9(수)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가 해외 원천기술의 상용화를 추진 중인 도내 기업을 돕기 위해 기술보증기금과 함께 기술가치평가를 지원한다.

경기도는 ‘2022년 CIS지역 기술이전 및 가치평가 지원사업’을 실시하기로 하고 참여기업을 오는 29일까지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독립국가연합(CIS.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1991년까지 소련연방의 일원이었던 독립국가 11개국)은 상용화가 되지 않은 원천기술을 다량 보유하고 있어 도내 기업들은 신기술 확보 차원에서 다양한 협력을 하고 있다. 도는 해당 기술이 가진 경제적 가치를 객관적으로 증명해 도내 기업이 이를 토대로 효율적인 투자유치나 기술이전 거래를 할 수 있도록 하고자 기술가치평가 지원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신청 대상은 공고일 현재 경기도에 본사 또는 공장을 두고 있는 중소기업으로, 올해는 5개 기업을 선정해 기업당 500만 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은 ▲독립국가연합(CIS) 지역으로부터 이전을 예정하고 있는 기술에 대한 가치평가 ▲독립국가연합(CIS) 지역의 원천기술을 상용화한 기술에 대한 가치평가 ▲독립국가연합(CIS) 지역으로부터 기술이전 이후 필요한 연계 기술(국내 대학 및 공공연구기관 보유 기술)에 대한 가치평가를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필요시 기술평가를 받은 기업은 기술보증기금의 기술이전 중개와 사업화 자금지원, 보증지원 등 연계 지원도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번 사업은 기술평가 전문기관인 기술보증기금과 경기도가 협력하는 사업으로, 경기도가 기업 선정과 과제 관리를 하고 기술보증기금이 전문가를 활용한 기술가치평가 절차를 지원한다.

참가 희망 기업은 경기테크노파크 홈페이지 공고문의 신청서와 해당 서류를 작성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그밖에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러시아기술협력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민우 도 투자진흥과장은 “이번 사업은 독립국가연합(CIS) 지역 내 첨단 원천기술과 도내 기업 간의 연계를 통해 도내 중소기업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의미 있는 사업”이라며 “도내 중소기업이 제대로 기술력을 평가받아 사업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러시아와 경기도 기업 간 기술협력을 통한 상생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2019년 10월 경기러시아기술협력센터를 열고 기술 매칭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 기술보증기금은 기술신용보증기금법에 따라 중소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기술 개발과 창업 자금을 지원하는 금융기관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85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독립국가연합(CIS) 원천기술 상용화를 위한 기술가치평가 지원사업 공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