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월곶포구축제, 코로나19 확산으로 개최 취소

최영석 기자

작성 2020.09.08 21:33 수정 2020.09.08 21:33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올해 8회째로 개최될 예정이었던 월곶포구축제를 전면 취소했다.

 

8일 시에 따르면 월곶포구축제는 매년 가을 월곶포구 일대에서 펼쳐지는 지역 축제다. 다양한 어촌 체험 프로그램 및 공연, 지역사회와 연계한 프로그램 운영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축제를 주관하는 월곶포구축제추진위원회에서는 그간 수도권 지역 코로나19 확산, 가을철 2차 대유행 가능성, 많은 관광객 유입으로 인한 방역관리의 어려움 및 참가자 안전관리 등 주요 사항들에 대해 다각도로 검토해왔다.

 

그 결과, 축제를 취소하는 것이 정부의 감염병 관리 대책과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옳은 결정이라는 판단 하에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정부귀 월곶포구축제추진위원장은 월곶포구축제를 기다려오셨던 많은 시민 여러분과 관계자분들께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내년에는 더욱 만반의 준비를 다해 다양하고 특색있는 프로그램으로 찾아뵙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월곶포구축제는 지난 2012년 첫 개최 후 월곶 관광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개최되어 왔다. 특히 작년에는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인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광객이 몰려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Copyrights ⓒ 민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영석기자 뉴스보기